본문
열기/닫기
본문

보도자료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밴드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제목
장애인 고용의무 불이행 기관·기업 436개소 명단공표
등록일
2022-12-20 
조회
790 
- 공공기관 17개소, 민간기업 419개소 -

 고용노동부(장관 이정식)는 2022년 12월 20일에 장애인 고용률이 현저히 낮음에도 불구하고, 장애인 고용을 위한 노력을 기울이지 않은 기관 및 기업의 명단을 공표했다.

’21.12월 기준 장애인 고용률이 현저히 저조하여 사전 예고(’22.4월)된 곳 중에서, 금년 11월까지 신규채용이나 구인진행 등의 노력을 기울이지 않은 436개소가 최종 공표되었다. 지난해에 비해 명단공표 대상이 79개소가 줄어들었다.

이번 명단공표 대상 중 공공기관은 17개소, 민간기업은 총 419개소이며,대기업집단으로는 삼성(스테코), 지에스(자이에너지운영주식회사, 파르나스호텔, 삼양인터내셔날) 등 17개 집단 23개 계열사가 포함되었다.

업종별로는 제조업이 가장 많았으며, 그 다음으로 건설업, 도소매업 순이었으며, 제조업이 145개소로 전체 33.2%를 차지했다.
반복적으로 명단공표 대상이 되거나 현저히 장애인고용이 저조한 기관과 기업도 눈에 띄었다. 10년 연속 명단공표기업은 74개소로 다음과 같다.

3년 연속 명단공표된 대기업집단 소속 기업은 8개소(’21.12월말 고용률)로,지에스의 자이에너지운영주식회사(0.62%), ㈜삼양인터내셔날(0.98%),네이버의 엔테크서비스주식회사(0.70%), 금호아시아나의 아시아나IDT(주)(1%)
미래에셋의 미래에셋생명보험(주)(0.89%), DB의 디비씨에스아이손해사정(주)(0.75%), 하림의 ㈜선진(0.81%), 코오롱의 코오롱제약(주)(0.26%)이다.

장애인을 1명도 고용하지 않아 3년 이상 명단공표 대상에 포함된 기업 역시 11곳*에 달하였고, 특히, 엘코잉크한국지점, 프라다코리아, 한국요꼬가와 전기주식회사 등 3개소는 10년 연속으로 장애인을 한 명도 고용하지 않아 명단에 공표되는 불명예를 안았다.

장애인을 1명도 고용하지 않아 3년 이상 명단공표 대상에 포함된 기업 역시 11곳*에 달하였고, 특히, 엘코잉크한국지점, 프라다코리아, 한국요꼬가와 전기주식회사 등 3개소는 10년 연속으로 장애인을 한 명도 고용하지 않아 명단에 공표되는 불명예를 안았다.



문  의:  장애인고용과  박만수 (044-202-7498)
첨부
  • 12.20 장애인 의무고용 저조기업 명단공표(장애인고용과)77.hwpx 12.20 장애인 의무고용 저조기업 명단공표(장애인고용과)77.hwpx 다운로드 12.20 장애인 의무고용 저조기업 명단공표(장애인고용과)77.hwpx 미리보기
  • 12.20 장애인 의무고용 저조기업 명단공표(장애인고용과)77.pdf 12.20 장애인 의무고용 저조기업 명단공표(장애인고용과)77.pdf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