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본문

보도자료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제목
근로복지공단 부장 승진, 여성이 과반수(53%) 넘어
등록일
2019-01-07 
조회
993 
-그간 본부 남성 위주였으나, 현장 소속기관 여성 관리자 발탁 두드러져-

근로복지공단(이사장 심경우)은 2019년 상반기 2급(부장) 승진 인사에서 승진자 19명 중 10명을 여성으로 임명했다. 2급 이상 승진에서 여성이 50%를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현재 근로복지공단은 전체 여성 직원의 비율이 60%를 초과하고 있으며, 작년 신규채용에서도 여성 직원이 75%를 차지하는 등 여풍이 강세임에도 2급 이상 관리자 여성 직원 비율이 22%에 불과, 남성 직원이 차지하는 비율이 월등히 높았던 것이 현실이다.

더욱이 이번 승진인사에서 10명의 여성 승진자 중 8명은 소속기관에서 배출되는 등 기존 본부 남성 직원 위주 관리자 임명의 조직문화를 벗어나는 큰 변화의 계기를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번 신임 여성 관리자 대거 임용은 현정부의 “채용?승진 등 인사 전반에 걸쳐 학력·지역·성별 등 차별을 시정하여 사회형평적 인사 실현”이라는 국정가치에 발맞추면서, 능력 중심의 평가를 통해 공단을 이끌어가는 여성 인재를 등용함으로써 여성 대표성을 높이기 위한 공단의 양성평등 정책에 힘이 실렸다고 볼 수 있다.

안양지사 가입지원2부장으로 발령받은 박금선 부장은 “예전에는 육아휴직은 승진 포기를 의미하던 시절이 있었죠, 지금은 오히려 가정과 육아가 직장생활을 열심히하는 원동력이 되요.”라고 소감을 밝혔다

공단 심경우 이사장은 “성별을 불문하고 열심히 일하면 누구라도 인정받을 수 있는 조직 내 양성평등 분위기 확산에 기여할 것이며, 공공기관 인사혁신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  의:  인사부 김완석  (052-704-7042)
 
 
 
 
첨부
  • 1.7 유리천장 이젠옛말근로복지공단2급이상고위관리자여성승진자비율53%기록(근로복지공단).hwp 1.7 유리천장 이젠옛말근로복지공단2급이상고위관리자여성승진자비율53%기록(근로복지공단).hwp 다운로드 1.7 유리천장 이젠옛말근로복지공단2급이상고위관리자여성승진자비율53%기록(근로복지공단).hwp 미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