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본문

보도자료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제목
2018년, 공인노무사 최소 300명 뽑는다.
등록일
2018-02-13 
조회
1855 
공인노무사 수요를 감안, 예년보다 50명 증원

고용노동부는 2.14.(수) 2018년 공인노무사 최소합격인원을 300명으로 발표하고, 한국산업인력공단을 통해 2018년 공인노무사 자격시험 시행계획을 공고하였다.

공인노무사 최소합격인원은 지난 10년간 200~250명으로 유지되어 왔으나, 그간 노동분쟁 사건의 지속적인 증가로 공인노무사 수요가 증가하고, 노동관계법령 자문 및 인사관리 업무 수행을 위한 기업의 공인노무사 수요도 증가하고 있는 점을 감안하여, 공인노무사자격심의위원회(’18.1.27)에서 최소합격인원을 예년보다 50명 증가한 300명으로 의결하였다.

금년도 공인노무사 자격시험은 4월 16일~4월 25일 원서접수를 시작으로 해서 11월 21일 최종 합격자를 발표하게 된다.

김왕 고용노동부 근로기준정책관은 “공인노무사들의 역할이 점차 중요해 지고 있는 시점에서, 금년 공인노무사 최소합격인원 증원 결정이 노동분쟁 사건의 예방과 신속한 해결, 기업의 합리적인 인사관리에 기여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문  의:  근로기준정책과 이은상 (044-202-7530)


 
첨부
  • 2.13 2018년 공인노무사 최소 300명 선발(근로기준정책과).hwp 2.13 2018년 공인노무사 최소 300명 선발(근로기준정책과).hwp 다운로드 2.13 2018년 공인노무사 최소 300명 선발(근로기준정책과).hwp 미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