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본문

보도자료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밴드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제목
직장 내 성희롱 익명신고 지난 1년간 717건
등록일
2019-06-20 
조회
1282 
- 하루 평균 2건 꼴로 꾸준히 신고 접수 -
행정지도 305건, 과태료 부과 25건, 기소송치 1건, 취하종결 146건 등


고용노동부(장관 이재갑)는 "직장 내 성희롱 익명 신고 센터" 에서 지난 1년간(’18.3.8.~’19.3.7.) 717건의 신고가 접수됐다고 밝혔다.

지난 해 3월부터 고용노동부 누리집(www.moel.go.kr)에서 운영한 직장 내 성희롱 익명신고센터는, 직장인과 구직자 등을 대상으로 사업주, 상급자·노동자(구직자 포함) 및 고객에 의해 발생한 성희롱 피해 사실을 익명으로 신고할 수 있도록 만들어진 것이며, 월 평균 60건, 하루 평균 2건 꼴로 꾸준히 신고가 접수되고 있다.

신고방법으로는 익명 294건, 실명 423건으로 실명신고가 많았고, 신고 사업장의 지역은 서울(36.2%), 경기(20.2%) 순이었다.
성희롱 신고 사업장은 공공 부문이 59건(8.2%), 민간 기업이 658건(91.8%)이었으며, 민간 기업을 규모별로 보면, 50인 미만 사업장이 116건(16.2%)으로 가장 많았고, 300인 이상 사업장이 93건(13.0%), 50인 이상∼300인 미만 사업장이 85건(11.9%) 순으로 나타났다.
현재까지 조치한 결과는 행정지도 305건, 과태료 부과 25건, 기소송치 1건, 취하종결 등 274건, 조사 중 112건이다.

문  의:   양성평등정책담당관 장순남 (044-202-7721), 여성고용정책과 박영 (044-202-7469), 최양순 (044-202-7471)
첨부
  • 6.20 직장 내 성희롱 익명신고 지난 1년간 717건 접수(양성평등정책관).hwp 6.20 직장 내 성희롱 익명신고 지난 1년간 717건 접수(양성평등정책관).hwp 다운로드 6.20 직장 내 성희롱 익명신고 지난 1년간 717건 접수(양성평등정책관).hwp 미리보기